Blog

반응형

저희 집안은 그리 부유하지 않습니다.
뭐, 어머니께서 벌어오시는 돈으로 세가족이 나름 살아갈 정도이긴 합니다.
문제는 저와 제 동생이 대학생이라는 겁니다.
그 등록금을 내는것도 벅찹니다. 사실 대출을 하긴 했는데, 그 이자를 갚아야 하는것도 ㅡ.ㅡ;;;
저는 다행히 국립인데, 동생은 사립이라는게....

대학교 등록금이 얼마나 올랐나 궁금해서 아무리 찾아봐도 아무런 정보를 얻을 수가 없더군요.
경북권에 있는 대학인데도, 지역 뉴스(대구)에 절대 안 나오는겁니다.
경산에 있는 대학들은 몇 %가 인상을 추진한다느니 그러더군요.
(얼마전에 저희 학교가 뉴스에 나오긴 했는데, 등록금이 아니라 교수 성과급관련된 내용이었습니다.)

오늘 관련 내용이 보이길래 확인을 하니......
할말이 없었습니다. 사실 예상은 했지만, 정말 그럴지는 몰랐습니다.
입학때 냈던 등록금 영수증을 찾아서 비교를 해 보았습니다.

인상되는 속도가 정말이지 무섭습니다.
제가 2004년에 대학에 입학을 했습니다.
그때 등록금은 수업료가 31만원, 기성회비가 1,141,000원, 총 합이 1,451,000원이었습니다.
제가 입학한 학교는 금오공대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 올해 등록금은 수업료 375,000원, 기성회비 1,623,000원 총합이 1,998,000원입니다.
이거 뭐, 200만원에서 2천원을 깍아준것도 아니고 할말이 없네요.
작년대비 10.7%의 인상이라고는 하지만, 2004년 대비로 하면 무려 37.7%인상입니다.
수업료는 20.97%, 기성회비는 42.24%입니다.
참고로 그 기간동안의 물가 상승률은 11.14%가 인상되었습니다.
물가는 대학 등록금이 인상을 하나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튼 여러분의 대학은 몇 %나 인상을 하셨나요?
저는 졸업하기 전에 대학 등록금이 300만원을 돌파할것 같은 불길한 느낌이 듭니다.
(단지 300만원이 아니라 입학때의 두배가 되어버린다죠....)

반응형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웃분들을 위한 이벤트랍니다.  (14) 2008.02.02
지뢰 놀이~~~~  (12) 2008.01.31
대구에도 눈이 왔었습니다.  (4) 2008.01.23
창의력 테스트~~~~~  (16) 2008.01.21
집에 여러 물건들이 고장이 나버렸네요.  (8) 2008.01.20

Comment +153

  • 이전 댓글 더보기
  • ㅠㅠ 2008.01.31 03:06

    학비는 오르는데 치사하게 장학금 준답시고 기성회비는 내야한다니......솔직히 기성회비가 등록금보다 더비싸던데...거기다가 매번 오르는건 등록금보다 기성회비......너무 장사속인 대학!

  • 성공회대 2008.01.31 03:06

    전군대학중에 그나마 좌파적인 대학으로 알려진 성공회대인데요.. 다른학교 총학들은 우리학교 와는 많이 틀리군요.. 어떻게 해외로.. 연수이런걸 가는지.. 우리학교 였다면 생각할수 없는일 총학에서 쓰는돈 일일이 조사하고 감시합니다.. 그리고 학교에서 4프로 인상안 제시했는데 총학에서는 많이 올린다고.. 투쟁하고 있죠.. 사실 학교가 학생들을 너무 봉으로 생각하는것 같습니다. 라면값에서 몇프로도 아니고.. 거의 이제 소형차 값이랑 비슷한 등록금에서 몇프로 인상은 정말 살인적이죠.. 이제 학교마다 우리학생들이 나서야 할때인것 같습니다.. 만만이 보지 못하게...

  • 중앙대 2008.01.31 03:21

    중앙대 인문계열 경우 2001년 입학했을 당시 등록금이 190만 정도였습니다.
    입학비는 특차라서 면제였구요..
    이번학기는 아직 모르겠고 2007년 2학기 등록금이 316만원 나오더군요..........
    126만 올랐군요........허허.....

  • 서울S사립대 새내기 2008.01.31 03:26

    님 글을 읽고 나니...
    장학금 받고 학교 가는 건 정말 효도라는 생각이 듭니다.
    입학금까지 해서 440만원이던데...
    장학금 유지하려면 열공해야겠어요-_-;;
    내심 키웠던 반수의 꿈을 그나마 조금 접게 되네요.

  • 고공 2008.01.31 03:39

    저희학굔 작년에 460정도..-_-
    내년에 졸업이니 얼른 졸업이나 하고 싶네요 ㅠ

  • 찬우물 2008.01.31 05:02

    젊은 후배님들... 뭐합니까? 데모안하고 -_-
    눈뜨고 강도짓당하면서 그냥 있을건가요? 나혼자 열심히 공부해서 장학금타면 끝인가요?
    데모는 운동권만 하는게 아닙니다. 부당한 힘에 맞서려면 모여야되는겁니다.
    에휴...세태가 이러니...당하는 넘만 계속당하는 겁니다.
    가만 앉아서 눈먼 돈 꼴깍꼴깍 먹어대는 넘만 살맛나구요.

  • 선비님 2008.01.31 06:44

    요즘 대학교는 이렇게 운영합니다.
    1. 대학교 입학하기전에 모든 공부 끝내고 입학하라
    2. 대학에 오면 우리 교수들은 더이상 가르칠 것이 없으니 뒤에서 공부하는 모습을 지켜만 볼테니 스스로 알아서 공부하라.
    3. 등록금은 많이 올려 연구비를 더 주어야 골프치러 해외로 나간다.
    4. 우린 교수이니 강으록보고 읽을 테니 학생들은 스스로 공부하여 학점을 따라.
    5. 학점은 등록금 잘 내고 출석만 잘하면 모두 '에이플러스' 줄테다/ 내가 준 학점은 내 마음대로 이니까/
    6. 약한 사람에게는 한없이 강하고 강한 사람에게는 한없이 약한(비겁할 정도)사람이 교수들이다.

  • 와다다다 2008.01.31 08:36

    정말 인상율 대박.. ㅡ.ㅡ

  • 짜증지대로다. 2008.01.31 08:49

    국립대인지 사립대인지 구별 불가~~~
    기성회비만..170~오버~~수업료는 아직.~~200부터 시작하겠네요...

  • 짜증지대로다. 2008.01.31 08:51

    목포해양대학교도 30% 인상되었네요....이게 국립대입니까..사립대지..
    내년에도..똑같이 ..올리면..~~..차라리 법인화하지..그럼 좀 이해가 가겠지요..

  • 쪼쪼 2008.01.31 09:04

    사립 전문대를 졸업한지 4년만에 전문심화과정으로 학사학위를 따려고
    알아봤는데.. 제가 다닐때만해도 270만원선이던 수업료가
    330만원까지 올라갔더군요..
    사립 4년제 대학교의 2/3선으로 맞추기로 되있어서 그렇다던가-_-
    그럼 4년제 학교들도 수업료가 그만큼 올랐단 말인건지 어쩐건지..
    어쨌든 저는 오랫동안 원해왔던 학사학위 취득의 꿈을
    돈때문에 접었습니다. 이미 실무자인데 그 큰돈을 들여가면서까지
    (4학기니까 부수적인것까지 400만원씩만 해도 1600만원이죠)
    4년제 대학 이름이 찍히는것도 아닌 학사학위 별로 따고싶지 않아지더군요.
    어른들이 흔히 하던 내 월급빼고 다오른다는 말씀을
    정말 뼈저리게 느낍니다. 우리나라만큼 정직한 사람이 살기 힘든나라도
    없을거예요 아마

  • 대학 믿지마욤 2008.01.31 10:27

    대학에서 말하는 인상률 20%~30%.
    이거 다 거짓말입니다. 아직 등록일자가 남아있어서
    학교와 학생간에 협의로 인해서 인상률이 10%이하로 내려가지요.
    근데 사실 대학에서는 일부러 7~10%인상을 보고 처음부터 이렇게
    말하면 그이하로 떨어질것이 분명하기 때문에 엄청나게 높은 인상률을
    말하고나서 학생을 위해서 학교가 희생하는냥 인상률을 낮추는데 학생
    여러분들 그거 낮추웠다고 즐거워하지 마시길 다 학교에서는 미리 생각하고
    그런것입니다. 이놈의 학교는 해주는것 없이 대학금만 올려놓고
    있는돈 없다면서 학생들을 위한 교육 질 운선은 제일 뒤에 놓고 학교와 교수들만
    을 위한 일들만을 하고들 있죠. 정말 어떻게 될려고 하는지 걱정뿐이군요.

  • 멋쟁이썹 2008.01.31 10:30

    저는 지금 대학원에 다니고 있는 중이라 학비가 좀 더 비쌉니다.
    저번 학기에 이미 한학기 등록금이 600만원을 넘었구요...
    660만원 좀 더 나가는 걸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장학금을 받는다고 쳐도 글쓴 분이 내는 그 돈만큼 더 내야하고...
    전액 장학금을 받는다고 해도 일단 학비를 내고 그 학기 끝나는 날 장학금이 나오기 때문에
    학자금 대출 등을 이용해서 학비를 낼 수 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이번에는 얼마나 더 올릴지는 아직 모르겠구요...
    빨리 졸업하는 것이 효도의 길입니다...ㅡㅡ;

  • 등록금 무섭군요..난 60만원했었는데..ㅠㅠ
    제주도는 한라산에 눈이 많이 왔어요...
    제 블러그에 놀러오세요,, 잼나요...
    http://blog.daum.net/jan4700
    제주배우

  • 작렬소년 2008.01.31 22:37

    제가 이번에 국립 사립 짬뽕으로 붙었는데 국립 강* 대학교는 이번에 합계 236만5천원 거기에다 학생회비 24만 4천원 그러나... 사립 홍* 대학교는 546만7처넌 거기에다 교재대 학생회비 합쳐서 3만9천원 총 550만6천원... 그나마 국립대는 좀 나아요 근데 사립대 너무합니다.. 좀 깍아주세요 ㅜㅜ 저희집이 그렇게 잘살지도 못하는데....

  • 블라블라 2008.01.31 23:40

    등록금 인상되면 그만큼의 댓가가 우리에게 현실적으로 돌아와야하는데..
    학비가 인상되어 다음 학기 개강하면... 지난 학기와 전혀~ 다를게 없는 학교.
    아~~무 혜택. 학생을 위한게 없죠 ;

    학생들을 위해 무언가를 해서 학비를 인상한거라면 타당하겠지만..

    이놈의 학교는 이유없이 그냥 학비를 올리니 ;;;;

  • 박양 2008.02.01 13:17

    정말 이제 국립대도 300돌파하는건 시간 문제인 것 같아요
    저도 국립대생이지만 해마다 오르는 학비에 불안함을 느낀답니다
    이제 그만 좀 올렸으면 좋겠어요ㅜ

  • Favicon of http://keirux.tistory.com BlogIcon keirux 2008.02.01 16:12

    저희의 자녀들이 대학생때는 얼마나 될까요...ㅎㄷㄷ

    집값도 비싼데. 대학은...;;;;

  • 신비 2008.02.01 22:17

    휴, 한숨만 나옵니다........

  • ㅇㅇ 2008.03.05 21:50

    비상 대책위원장이라는 놈이 싸워야지 학교측 대변을 해주고 있네...참 어이없다...젊음의 저항이 없으니..학교측이 등록금 대폭올려도 말한마디 못하지..